이낙연, 조국 딸 입학취소에 “대법원 확정 전에 성급…무죄추정 위배”



[서울=뉴시스] 정윤아 기자 =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는 24일 부산대의 조국 전 장관 딸 조민씨 의학전문대학원 입학 취소 처분에 대해 “성급했다”고 지적했다
기사 더보기


은꼴 ☜ 클릭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