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학가 번진 ‘곽상도 아들 50억’ 분노…”우린 죽어간다”



[서울=뉴시스] 박민기 기자 = 화천대유자산관리(화천대유)로부터 퇴직금 명목으로 50억원을 받은 곽상도 무소속(전 국민의힘) 의원 및 그의 아들을 향한 분노가 대학가로 번지고 있다
기사 더보기


은꼴 ☜ 클릭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