日 대사 “공사 부적절 발언 매우 유감”…외교부 “응당 조치”



[서울=뉴시스] 남빛나라 김성진 기자 = 주한 일본 대사관 고위 관계자가 국내 언론사 기자 앞에서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부적절한 발언을 했다는 논란과 관련해 아이보시 고이치(相星孝一) 주한 일본대사는 “매우 유감”이라고 밝혔다
기사 더보기


은꼴 ☜ 클릭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