尹-安 밀월, 제1야당 상대로 협상력 높이나



[서울=뉴시스] 박준호 기자 = 야권 유력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중도 실용 노선을 지향하는 정치를 공통 분모로 연대의 가능성을 열어놓자, 정치권에선 양측이 국민의힘을 견제하려는 노림수라는 분석이 나온다
기사 더보기


은꼴 ☜ 클릭 보러가기!


추천 기사 글